earticle

논문검색

“덕은 가르쳐질 수 있는가?”라는 물음의 도덕교육적 함의

원문정보

The implication of a question "Can be Virtue teachable?" in moral education

김상돈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study is focused on Socratic question, "Can be virtue teachable", in Protagoras and Meno. In Protagoras, Protagoras insists that he can teach virtue, in particular, civic virtue, and he know what it is. But Socrates presents some questions to him. According to Socrates, we cannot have a conviction about the possibility, if we don't have the knowledge about what virtue is. Similarly in Meno, Meno also ask a question to Socrates. The teachability of virtue and the possibility as knowledge of virtue are correlated. Socrates examines two theses. But the conclusion is disappointed. Socrates still open the question those two possibilities. This means that he, too, has not a cogent argument on what virtue is. Socrates's hesitation shows a lot of implications about moral education. Can we teach morals? What is the moral that we intend to teach. Is it the same as Socratic virtue? Or, Is it different with ancient Greek virtue. Greek, aretē, can it be interpreted as virtue, modern language? We can find the answer about these questions, by distinguishing and moral. Virtue can be totally reduced into moral. It has some different logical structure. Here, we can find the true meaning of virtue ethics. In moral education, moral virtue and moral principle or moral rule have competed each other. Nevertheless, without principle, virtue cannot be justified as contents of moral education, because teaching is possible by principle. Moral principle, moral rule, and moral knowledge cannot be separated in concept. Contrarily, moral knowledge with virtue is ineffective in moral education.

한국어

소크라테스는 『프로타고라스』와 『메논』에서 “덕은 가르쳐질 수 있는가?”라는 물음을 제시한다. 프로타고라스와 메논은 미묘한 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모두 덕은 가르쳐질 수 있다고 주장한다. 하지만 소크라테스는 덕의 교육가능성과 덕의 지식가능성을 논리적으로 연결시키면서 만약 프로타고라스와 메논이 덕의 지식가능성을 입증하지 못한다면 그들은 부당 전제의 오류를 범하게 되는 것임을 주장한다. 왜냐하면 덕의 교육가능성은 덕의 지식가능성에 의존하기 때문이다. 덕의 지식가능성에 대한 논의는 “덕이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관한 논쟁으로 이어진다. 그러나 두 대화편 모두에서 덕의 본질에 대한 최종적인 결론은 발견되지 않는다. 따라서 덕의 교육가능성 역시 미해결의 과제로 남게 된다. 소피스트의 상대주의적 관점 을 비판하고 이성에 근거한 객관적인 지식을 추구한 것으로 알려진 소크라테스가 덕의 지식가능성과 교육가능성에 대해 확신하지 않았다는 점은 다소 의아한 것이다. 그렇다면 프로타고라스, 메논과의 논쟁에서 보여준 소크라테스의 의구심은 어떤 의미로 해석될 수 있는가? 본 논문은 덕의 교육가능성에 대한 물음과 논쟁을 분석하여 그것에 담긴 도덕교육적 함의를 탐색한다.

목차

국문초록
 Ⅰ. 머리말
 Ⅱ. 『프로타고라스』에서의 물음
  1. 소크라테스의 문제제기
  2. 프로타고라스의 논증과 소크라테스의 주지주의
 Ⅲ. 『메논』에서의 물음
  1. 지식으로서의 덕과 상기설
  2. 소크라테스의 망설임
 Ⅳ. 맺음말: 도덕교육적 함의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김상돈 Kim, Sang-don. 경성대 윤리교육과 전임강사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7,0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