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悳泉 成璣運 思想 一考

원문정보

A Study on the Deokchon Seong Ki Woon's Neo-Confucianism

덕천 성기운 사상 일고

리기용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Deokchon Seong Ki Woon(悳泉 成璣運, 1877-1956) succeeds to the scholastic orthodoxy of Giho School‘s as well as the main descent of Ganjae Jeon Wu(艮齋 田愚, 1841-1922)' neo-confucianism. He plows a lonely furrow to succeed the point of Giho school's neo-confucianism in the transition period of modern Korea. His philosophical standing point goes way back to not only the Yulgok's but Ganjae's neo-confucianism.
We can make or draw an analogy between Yulgok's and Deokchon's as below: Yulgok’s fundamental position on principle and material force: That which manifests is material force; that whereby is manifested is principle.
[發者 氣也; 所以發者 理也.]
Deokchon’s revised position on mind and nature:
That which manifests is mind; that whereby is manifested is nature.
[發之者 心也; 所以發者 性也.]
There is some organizational similarities between the two. Deokchon makes the further conversion of the metaphysical argument to practical philosophy based on the neo-confucian epistemology as Yulgok did. He asserts that one must distinguish the synthetic saying from the analytic saying about principle-material force and mind-nature. Through this study, we will see the theory of Deokchon's philosophy and an aspect of modern Korean Giho neo-confucianism.

한국어

이 연구는 덕천悳泉 성기운成璣運(1877-1956)의 사상을 고찰한 것이다. 19세기 말에서 20세기 중반까지의 격변기 속에서 덕천은 율곡栗谷 이이李珥를 정점으로 하는 기호학파의 도통을 계승한 간재艮齋 전우田愚(1841-1922)의 제자로 마지막 유학자라 할 수 있다.
덕천사상의 의의는 한마디로 ‘계개지공繼開之功’으로 요약할 수 있다. 덕천은 혼란 속에서 율곡이후 기호유학의 정통성을 묵묵히 계승하며 지켜왔다. 기호유학의 적확한 이해위에 다음과 같은 문제들을 정리하였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첫째 덕천은 율곡의 이기정론을 심성론에도 유비적으로 해석하여 “발지자 심야, 소이발자 성야. 發之者 心也, 所以發者 性也.”라고 해석하였다. 둘째 이분화시켜 이해하기 쉬운 다양한 이기심성론의 논의들을 나누어 말할 때[分說時]와 합하여 말할 때[合說時]로 구분하여 그 논의가 지향하는 관점에 따라서 보아야 함을 강조하였다. 셋째 리에 대한 서술어인 형形의 유무에 관한 개념을 사思의 유무로, 그리고 그 관계의 기능적 주기主器의 역할을 지각론적 체용體用으로 바꾸어 줌으로써 기호유학의 정체성을 계승하였다. 특히 이기심성의 본체론적이고 생성론적인 형이상학적 체계를 모두 기 상에 나아가 이치를 밝
힌 것[氣上明理]으로 정리해 줌으로써 지각론적 지평에서 앎과 실천[知行]의 병진竝進과 합일合一을 지향하였다. 덕천의 사상은 현실참여나 현실에 대한 문제의식이 없었다는 한계를 갖고 있지만 기호유학의 마지막 스승 간재의 성리학을 계승하며 덕천 고유의 문제들로 정리해 주었다.
이상의 고찰을 통해서 덕천사상을 통해서 기호유학의 전통이 최근까지 계승되어왔던 면목과 위상을 엿볼 수 있는 한편 한국유학사 연구의 공백기라 할 수 있는 일제하 및 해방전후 유학자들에 대한 단면을 엿볼 수 있을 것이다.

목차

한글요약문
 1. 현대사의 굴곡과 덕천 성기운
 2. 덕천의 생애와 사상
  1) 덕천의 생애
  2) 덕천의 사상
 3. 덕천사상의 특징 : 도학과 절의의 합일
  1) 덕천사상의 연원
  2) 덕천의 학문관 : 지행병진知行竝進
  3) 덕천의 이기심성론 : 心理合一
 4. 덕천사상과 현대유학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리기용 Lee Ki Yong. 연세대학교 원주캠퍼스 철학과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기간이 종료되어 열람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