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감정노동자의 예술심리치료 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혹실드의 감정부조화 개념 연구

원문정보

A Study on the Concept of Hochschild’s Emotive Dissonance for the Development of an Art-Therapy Program for Emotional Workers

김익진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Are there any significant differences between Hochschild’s 'emotive dissonance' and Morris & Feldman’s 'emotional dissonance'? In this paper, as a first step to find the answer, we analyzed Hochschild’s texts concerning the concept. The results of this study on emotional labor focused on the concept of emotive dissonance of Hochschild can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 the emotive dissonance refers to all four forms of dissonance that cause discomfort among the three elements of emotional exchange: feeling rules, surface acting, and deep acting. Second, there is a fundamental difference in the process of organizing emotive dissonance and cognitive dissonance, just as cognitive and emotional systems do not work in the same way. Therefore, the efficiency is limited in inducing the transformation of cognition as part of efforts to reduce the emotive dissonance. Finally, emotive dissonance is a key criterion for measuring the extent of the pain caused by the emotional labor. The phenomenal harm to the existence of emotive dissonance is alienation and burn out ; the most serious emotional pain in modern society. In order to live with these negative consequences, we must constantly supplement our emotional energy. That is the most important role of art-therapy.

한국어

감정부조화는 혹실드의 텍스트 원문에서는 ‘emotive dissonance’로 모리스와 펠드만의 텍스 트 원문에서는 ‘emotional dissonance’로 표기되고 있다. 이 상이한 표기 사이에 의미상의 차이 가 있는가? 본 논문에서는 이에 대한 확인을 위한 첫 단계로 혹실드의 연구의 문헌학적 검토 를 통해 혹실드가 말하는 감정부조화의 의미를 살펴보았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이 요 약할 수 있다. 첫째, 감정부조화는 감정교환의 3가지 요소, 즉 감정법칙feeling rules, 표면행위 surface acting, 내면행위deeping acting 사이의 역동이 만들어내는 불편감, 즉 3요소의 조합으 로 발생하는 4가지 형태의 부조화들을 통틀어 의미하는 것이다. 둘째, 감정부조화와 인지부조 화는 근본적인 차이가 있다. 따라서 감정부조화가 주는 불편감을 줄이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인지의 변환을 유도하는 것은 효율성에 있어 한계가 있다. 셋째 감정부조화는 감정노동이 인간 의 마음에 끼치는 아픔의 정도를 파악하기 위한 핵심적인 기준이다. 감정부조화가 빚어내는 존 재에 대한 현상적 폐해는 소외와 소진이다. 현대사회에서 인간이 겪는 가장 심각한 아픔인 소 외 증상과 소진 증상은 예술치료의 구체적인 치료대상이다. 감정부조화가 만들어내는 소진과 소외같이 우리의 정서적 에너지를 급감시키는 이런 부정적 결과들과 더불어 살기 위해서는 우 리는 끊임없이 정서적 에너지를 보충해야 한다. 예술치료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바로 이 정서 적 에너지를 보충하는 일이 되어야 한다.

목차

요약
Ⅰ. 서론
Ⅱ. 감정부조화의 개념
Ⅲ. 감정부조화와 인지부조화
Ⅳ. 감정부조화와 예술심리치료
Ⅴ. 논의 및 결론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김익진 Kim, Ik-Jin. 강원대학교 인문대학 인문학부 불어불문전공 부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5,8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