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원불교 무시선법(無時禪法)에 대한 고찰

원문정보

A Study on the Dharma of Timeless Meditation (Son)(無時禪法) of Won Buddhism

원영상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is a study on the dharma of timeless Seon(meditation)(無時禪法), the core mode of Seon of Won Buddhism that is modern and engaged Buddhism. Won Buddhism that has inherited the traditional mode of Seon of Buddhism practices daily practice Seon(生活禪) in real life through timeless Seon, the independent mode of Seon. The dharma of timeless Seon is a discipline to practice the truth of law-body buddha and the mark of a great-circle(法身佛 一圓相), the core of the meaning of Won Buddhism. The fundamental characteristics of timeless Seon are as follows: First, it's the method of study to keep pace with the three supreme principles(三學) smoothly. Second, it's the performance method that treats the percepts(境界) but does not belong to them and is done by movement and stillness(動靜) of six sense organs. Third, it's the mode of Seon that realizes social justice(正義) and leads a life of the true nature of the Middle Way or Path. The basic premises of the dharma of timeless Seon in the meaning of won Buddhism are to cultivate the nature of the mind and character together, both of internal right meditation(內定靜) and external right meditation(外定靜), and thought or a defiled mind and no-thought. The process to train the mind and the body is required like 「Mokwusimdosong」 and can be Upasaka-centered Seon practice surrounded by all the percepts. Finally, the goal is to reach the state of practice to accumulate the laudable deeds of no-thought(無念). The dharma of timeless Seon from the viewpoint of the idea of Zen has inherited Bocheongbeop(普請法) of Seonnongilchi(禪農一致), philosophy of trying to be the master of yourself wherever you are or whatever you do without any hindrance(隨處作主) as well as Doshin(道信) Seon monastery's tradition of Samadhi of specific mode or action(一行三昧) of . The research society of the Buddha-dharma was active as an associational membership of Buddhism through the dharma of timeless Seon on the basis of this idea. The basic principle of the dharma of timeless Seon is Wondrous being of true emptiness(眞空妙有). Wondrous being of true emptiness is based on the philosophy of Prajna or transcendent wisdom of Mahayana Buddhism, the Middle Way or Path of 8 Sanskrit buddhas of Nagarjuna(龍樹), Sengzhao(僧肇)’s Bujingongron(不眞空論)」, and Empty - quiet - mysterious Mind(空寂靈知心) of Heze Shenhui(荷澤神會) Seon monastery starting with Buddha(佛陀)’s theory of selflessness(無我說). The dharma of timeless Seon also functions as the modern wholesome dharma in the development process of Bodhisattva's Seon monastery. In the modern sense, the core of the dharma of timeless seon is the singleness of mind(一心) and justice(正義) which are the principles. The singleness of mind is Buddhahood(覺性) of Complete and one-wholeness of original self-nature and extreme fairness. It is also justice of the middle path, the results of the three supreme principles, and the mind to Abolish or extirpate the evil way or erroneousness, and then establish the Buddha's illustrious teaching. Justice of the dharma of timeless seon is the mind without deficiency.

한국어

본 연구는 현대불교이자 참여불교인 원불교의 핵심선법인 무시선법(無時禪法)에 대한 연구이다. 불교 전통의 선법을 계승하고 있는 원불교는 독자적인 선법인 무시선을 통해 생활선(生活禪)을 현실에서 실천하고 있다. 무시선법은 원불교 교의의 핵심인 법신불 일원상(法身佛 一圓相)의 진리를 실천하는 수행이다. 무시선의 기본적인 성격은 첫째, 삼학 (三學)을 원만하게 병진하는 공부법, 둘째, 경계(境界)를 대하되 경계에 구속되지 않으며, 육근의 동정(動靜)에 한결같이 행하는 수행법, 셋째는 사회적 정의(正義)를 구현하며, 중도실상의 삶을 이루어가는 선법이다. 원불교 교의에서 무시선법의 기본적인 전제는 심성수양과 기질수양을 병행하는 것, 내정정(內定靜)과 외정정(外定靜)의 쌍전, 유념과 무념이다. 「목우십도송」에서처럼 심신을 함께 길들여가는 과정이 필요하며, 모든 경계로 둘러싸인 재가중심의 선수행이라고 할 수 있다. 마침내 무념의 공덕을 쌓은 수행의 경지에 이르는 것이 목표이다. 선사상에서 본 무시선법은 도신(道信)선사의 일행삼매의 전통을 비롯하여, 선농일치(禪農一致)의 보청법 (普請法), 수처작주(隨處作主)의 철학을 계승하고 있다. 이러한 사상적 토대 위에서 무시선법을 통해 근대적 불교결사체로서 불법연구회가 활동했던 것이다. 무시선법의 기본 원리는 진공묘유(眞空妙有)이다. 진공묘유는 불타(佛陀)의 무아설(無我說)을 필두로 대승불교의 반야사상, 용수(龍樹)의 8불중도, 승조(僧肇)의 부진공론(不眞空論), 그리고 하택신회(荷澤神會)선사의 공적영지심(空寂靈知心)에 기반하고 있다. 선사상사의 발전 과정 위에서 무시선법 또한 현대적인 선법으로 기능하고 있는 것이다. 현대적인 의미에서 무시선법은 그 강령인 일심(一心)과 정의(正義)가 핵심이다. 일심은 원만구족하고 지공무사한 각성(覺性)이다. 또한 삼학의 결실인 중도의 정의이자 파사현정하는 마음이며, 과불급(過不及)이 없는 마음이 바로 무시선법의 정의라고 할 수 있다.

목차

국문 초록
Ⅰ. 시작하는 말
Ⅱ. 원불교 교의와 무시선법
Ⅲ. 선사상사에서 본 무시선법
Ⅳ. 무시선법의 기본 구조
Ⅴ. 무시선법의 현대적 의미
Ⅵ. 맺는 말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원영상 Won, Yong-Sang. 원광대학교 교학대학 원불교학과 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원문제공기관과의 협약에 따라 모든 이용자에게 무료로 제공됩니다.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