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朝鲜半岛地缘特性的理论分析

원문정보

The Geopolitical Characteristics of Korea Peninsula

조선반도지연특성적이론분석

赵⽴新, ⾼⻜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e geographical characteristics and relations of Korean Peninsula appear frequently in the geopolitical classics. The countries of Korean Peninsula are surrounded by sea and land powers. As a typical Eurasian marginal zone, the geopolitical characteristics of Korean Peninsula are complex and diverse. It is not only the buffer zone of the land and sea forces as well as the bridgehead which is valued by those countries, but also an important part of maritime powers’ "island chain" to contain mainland countries, and more of a geographical "shattered area" under specific circumstances. Convenient land or sea exports to external region make Korean Peninsula (especially the unified Korean Peninsula) a significant portal area in the global geopolitical structure, and the value of it depends not only upon its location, but also upon its own national power and the features of the relationships between the countries of Korean Peninsula and the neighboring powers. Generally speaking, such a region, especially a political unit which is independent from mainland countries, is faced with the security problem of resisting the oppression of land forces on the one hand, and on the other hand, guarding against the invasion of maritime forces as well as those in the same marginal areas. Therefore, its traits of land and water are the basis of the security problems and also the cause of its turbulence. The geographical characteristics and geographical relations of the Korean Peninsula are the objective reasons of the "geopolitical destiny" that the peninsula countries are hard to get rid of. Of course, it should be noted that even if there is a so-called "geopolitical destiny", however, it is not meant to be a tragic history or an outcome, and this "destiny" can be adapted and changed through the political and strategic choices.

한국어

고전적인 지정학적 저술에서 한반도의 지리적 특성과 지정학적 관계는 자주 거론 된다. 전형적인 유라시아대륙 변방지대로서의 한반도의 지정학적 특징은 복잡하고 다양하다. 한반도는 대륙국가와 해양국가의 포위 속에서 대륙세력과 해양세력의 완 충지대와 교두보의 역할을 해 왔다. 또한 한반도는 해양 강국이 대륙 국가를 억제하 는 '섬 사슬'의 일환으로 간주되어 왔다. 특정한 상황에서의 한반도는 지정학적 '파쇄 지대'이기도 했다. 한반도 (특히 통일된 한반도)는 외부로 향하는 대륙 및 해상 출구로 글로벌 지정학적 구조 속에서의 ‘문호적’ 지위가 주목을 받는다. 한반도의 지정학적 가치는 지정학적 위치뿐만 아니라 세력(힘) 및 주변국과의 관계 정립에서도 기인된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지역은 특히 대륙으로부터 독립된 국가는 안보적인 측면에서 대 륙세력으로부터 온 압박에 대항해야하며 동시에 해양세력 및 주변부의 침입을 경계 해야 한다. 따라서 한반도의 안보적 토대는 대륙과 해양적인 성격에서 오는 것이며 이는 또한 한반도 정세가 불안전한 원인이기도 한다. 지리적 특징과 지정학적 관계로 인하여 한반도는 '지정학적 숙명'으로부터 벗어나는 것이 힘들 수도 있지만 이는 결국 비극적 역사와 미래를 결정하는 것이 아니다. 소위 한반도의 ‘지정학적 숙명’은 한반 도 국가들의 정치와 전략적인 선택을 통해 개변할 수 있다.

목차

<국문요약>
Ⅰ. 海陆势⼒的缓冲区
Ⅱ. 双向桥头堡
Ⅲ. 岛链的⼀环
Ⅳ. 破碎地带”与⻔户区
Ⅴ. 结论
<参考⽂献>

저자정보

  • 赵⽴新 조입신. 中国延边⼤学⼈⽂学院国际政治系教授
  • ⾼⻜ 고비. 延边⼤学世界史专业博⼠研究⽣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5,1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