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河圖ㆍ洛書의 變化법칙과 一夫 『正易』

원문정보

‘Hetu’-‘Luoshu’'s laws of changes and Ilbu' ‘Right Change’

하도ㆍ낙서의 변화법칙과 一夫 『정역』

전광수

대동철학회 대동철학 제79집 2017.06 pp.295-323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thesis is a study of the first principle and phase of the universe, and it is a discussion of the theory of constant principle and the transformation of the universe into the shape of the gwaesang(卦象), and the theory of cosmology. There have been many studies of the reality and nature of the universe through ‘Hetu(河圖)’-‘Luoshu(洛書)’ and ‘I Ching(周易)’ by the numerous sages of Oriental origin. However, the ultimate power of the universe is the ultimate force, and its underlying strength has not helped explain the real shape of the change and how it produces and grows everything. But when Il-bu teaches Hwanggeuk(皇極), the concept of cosmology, Taegeuk(太極), and Hwanggeuk(皇極), the universe becomes more organized and well-organized, and it becomes more organized to organize and change all aspects of the universe. Looking at the Susang(數象), the Hetu represents a unified image, and the Luoshu shows the process of developing a substantial change in the development of a natural number. In other words, 'Hetu' is a unified unification, and 'Luoshu' is a merchant divided by fragmented division and unification. Therefore, one can find dispersion and unification of spring and summer, and the sideness movement of yin and yang from autumn and winter to unification. It is specifically effected by a variation of 'Yin and Yang and the Five Elements', 'Heavenly stem', and 'Earthly branch'. Thus, a three-way logic from ‘Hetu(河圖)’-‘Luoshu(洛書)’ to ‘I Ching’ and ‘Right Change(󰡔正易󰡕)’ enabled the study of The body of the universe and the ‘image’.

한국어

이 글은 우주의 본체와 상에 관한 연구이며, 구체적으로 하도낙서를 통한 상수원리와 괘상의 변화과정, 나아가 一夫 󰡔正易󰡕이 나오기까지의 우주변화론에 관한 담론이라 할 수 있다. 실제 우주론에 관해 동양의 수많은 성현들에 의해 河圖·洛書, 周易 등을 통해 우주의 실체와 본질에 관한 많은 연구가 있었다. 그러나 구체적으로 우주가 변화하는 궁극의 힘은 무엇이며, 그 근원적 힘은 어떻게 천지만물을 조화롭게 낳게 하고 자라게 하는지 변화의 실제 모습을 설명하는 이는 많지 않았다. 그런데 一夫가 황극을 말하면서 無極, 太極, 皇極이라는 우주 본체론에 관한 개념이 논변되자 우주와 인간, 그리고 지구상의 모든 만물이 생장하고 변화되는 모습을 좀더 구체적으로 체계적인 정리가 가능해진다. 하도의 數象을 보면 자연수가 통일되는 상을 나타내고 있으며, 낙서는 자연수가 발전해 나가는 실질적인 변화의 과정을 보여준다. 즉, 하도는 합해서 통일된 상이며, 낙서는 흩어진 散合의 상인 것이다. 그러므로 분산과 통일이라는 봄·여름의 생장과 가을·겨울에 통일로 가는 음양의 양면운동을 찾을 수 있다. 그것은 구체적으로 음양오행, 오운과 육기의 변화, 대화, 자화작용을 통하여 하도·낙서에 연원을 둔 복희.문왕괘도를 통해 正易에 이르기까지의 삼변논리로 우주의 本體와 象에 관한 연구가 가능해졌음을 말한다.

목차

Abstract
 1. 머리말
 2. 河圖·洛書의 數象과 卦象
 3. 古太極圖와 太極圖說
 4. 一夫『正易』과 三極說
 5. 맺음말
 참고문헌
 요약문

저자정보

  • 전광수 Kwangsu-Jeon. 경성대학교 교양학부 조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9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