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독일 낭만주의 문학과 사상에서 나타난 ‘밤’의 상징적 의미 - 노발리스의 「밤의 찬가」와 니체의 「밤의 노래」를 중심으로

원문정보

The Symbolic Meaning of ‘Night’ in German Romanticism and Philosophy - in the Case of Nietzsche and Novalis

서광열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paper explores the meaning and atmosphere of ‘Night’ in Novalis(autonym: Friedrich von Hardenberg,1772-1801) and Nietzsche(1844-1900). Novalis had a very short literary career in the late 18th century, and Nietzsche published his writings from 1872 to 1889. Although they lived and wrote in different periods, they had many affinities in style and thought. Both stressed the importance of art, therefore, tried to produce a combination of art and philosophy. If Novalis was an philosophical artist(poet), Nietzsche was artistic philosopher. They attempted to overcome the limits of separate and individual disciplines, expanding the horizon of German thought and literature. ‘Night’ is a German motive that was commonly discovered in their writings. In German thought and Romantic literature, ‘Night’ is the time of dream and imagination. In Novalis’s “The Hymn of the Night”, the holy ‘Night’ is the moment that makes a division of time and space disappear. According to his diary, he saw a phantasm of his dead fiancee, Sophie von Kühn and composed a poem about this experience. He sang ‘Night’ as a time of ‘eros’ and salvation. His poems seem to be Christian on the surface, but have German mystical tradition behind the text. This trend served as a basis for Jena Romanticism. In Nietzsche’s Thus spoke Zarathustra, the ‘mid-night’ connects with noon. Nietzsche as a Dionysian thinker had a special interest in the ‘night’ that Dionysus became to prevail over Apollo. In Zarathustra’s “the Night-Song”, Nietzsche sang of an innermost psychological state. He described his own loneliness in seeking a wisdom. Here, he thought of himself as a singer of Dithyramb. In “the Sleepwalker’s Song”, Zarathustra expressed the disappearance of distinctions in time and space. At Dionysian night, all opposition disappears and the riddle of “eternal recurrence” is solved. This mysterious ‘Night’ made Nietzsche a kind of romanticist who dreamed of an artistic illusion.

한국어

이 글은 본 논문은 18세기말경에 활동한 독일의 초기 낭만주의자인 노발리스와 19세기의 독일철학자 프리드리히 니체의 작품에 공통적으로 내재된 ‘밤’의 분위기와 그 상징적 의미에 대한 비교연구이다. 두 사람의 활동기간이 길게는 거의 1세기 가까이 차이가 남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문체와 사상에는 다양한 유사성이 발견된다. 그들은 예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자신들의 작품을 통해 예술과 사상의 결합을 시도하였다. 노발리스가 철학적 예술가였다면, 니체는 예술적 철학자였다. 경계를 넘어서려는 이들의 시도는 독일적인 사유의 지평을 확대하였음은 물론이고, 예술가적 창조의 전형을 보여주었다. ‘밤’은 예술적 직관이 가장 왕성하게 작용하도록 하는 상상과 꿈의 시간이다. 노발리스에게 신성한 ‘밤’은 모든 시공간의 구분이 사라지고 태초의 시간으로 되돌아가는 순간이며, 니체에게 깊은 ‘밤’인 자정은 위대한 정오로도 통하는 ‘영원회귀’의 시간이기도 하다. 이러한 신비주의적 시간인 ‘밤’의 관점에서 볼 때 낭만주의자로서의 니체의 모습이 드러난다. 디오니소스적 시간인 ‘밤’은 어둡지만, 인간의 상상력을 최대한 자극시키는 가장 창조인 시간이기 때문이다.

목차

Abstract
 1. 들어가는 말: 문학과 사상의 만남
 2. 독일 낭만주의 문학에서 ‘밤’의 의미
 3. 니체 사유에서의 ‘밤’
 4. 니체의 낭만성과 ‘밤’
 5. 나가는 말
 참고문헌
 요약문

저자정보

  • 서광열 SEO, Kwang-Yul. 경희대학교 철학과 BK21 플러스 <동서양과학문화에 대한 철학적 성찰> 학술연구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7,3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