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논문

「시국대책요강」과 우익 데마고기의 양상

원문정보

“An Outline of Measures for Meeting the Current Situation in South Korea” and Dimensions of Right-Wing Demagogy

김인식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e period of Korean liberation was the time when demagogies were rampant among conflictive political forces. This study illuminates the reality of demagogy through the keyword of ‘demagogy’ in the political situation of Korean liberation in which left and right-wing political forces had a command at the target of political enemy, Demagogies in the political situation of Korean liberation had been intended to achieve political purposes through permeating into the public in the period of social upheaval. Accordingly, demagogies are the indicator to examine the awareness of time through common interests of people at the time and on the other hand, show us intactly how political forces pursuing powers made attempt at mass manipulation. As the first attempt to understand the demagogy in the period of Korean liberation, this study, above all, examines dimensions of right-wing demagogy surrounding An Outline of Measures for Meeting the Current Situation. The prerequisite of right-wing forces who pushed ahead with establishment of the separate South Korean Government was to remove the moderate right force as a political enemy from political powers. Right-wing forces such as the affiliation of Rhee Syng-Man and Korean Democratic Party denounced the moderate right force as ‘traitors’, ‘anti-national elements’, furthermore, ‘communists.’ Careful political manipulations and attacks surrounding An Outline of Measures for Meeting the Current Situation that developed with the target of the moderate right force were the epitome that shows us dimensions of the right-wing demagogies. A series of political controversy that developed surrounding An Outline of Measures for Meeting the Current Situation between October and November in 1947 was a power struggle that right wing forces such as the affiliation of Rhee Syng-Man and Korean Democratic Party aimed at An Jae-hong (Civil Administrator) as a representative of the moderate right force. This paper tries to review issues and meaning of political controversies surrounding An Outline of Measures for Meeting the Current Situation with the focus of dimensions of right wing demagogy. By doing this, it also tries to understand the development and meaning of domestic political situation in the late of 1947.

한국어

해방정국은 대립ㆍ적대하는 정치세력들 사이에 상대를 향한 데마고기가 난무하던 시기였다. 이 연구는 해방정국을 ‘데마고기’라는 주제어를 가지고, 좌익ㆍ우익의 각 정치세력들이 정적을 향하여 구사한 데마고기의 실상을 밝혀보려 하였다. 해방정국의 데마고기는 사회변동기라는 상황에서 대중 속에 침투하여 정치목적을 달성하려는 의도를 지니고 있었다. 따라서 데마고기는 당시 민중들의 공통된 관심사를 통하여 시대의식을 확인하는 지표가 되며, 한편으로 권력을 추구하는 정치세력들이 어떻게 대중조작을 꾀하였는지 그대로 보여준다. 이 연구는 해방정국기 데마고기의 실체를 파악하려는 첫 시도로, 우선 「시국대책요강」을 둘러싼 우익 데마고기의 양상을 살펴보았다. 단독정부수립을 추진하던 우익 세력들이 이를 관철시키기 위해 해결해야 할 선결 과제는, 정적인 중간우파 세력을 정치권력에서 제거하는 일이었다. 이승만 계열과 한국민주당 등 우익 세력은 중간우파를 공산주의자에 놀아나는 ‘매국노’ㆍ‘反민족분자’, 나아가 ‘공산주의자’라고까지 매도하였다. 「시국대책요강」을 둘러싸고 중간우파를 향해 전개된 치밀한 정치 공작과 공세는, 이들 우익 세력이 시도한 데마고기의 양상이 어떠하였는지를 보여주는 전형이었다. 1947년 10~11월 사이에 「시국대책요강」을 둘러싸고 전개된 일련의 정쟁은, 이승만ㆍ한국민주당 계열의 우익 세력이 중간우파의 대표 인물인 민정장관 안재홍을 겨냥한 권력투쟁이었다. 이 논문은 우익 데마고기라는 측면에 초점을 두고, 「시국대책요강」을 둘러싼 정쟁의 쟁점과 의미를 검토하고자 하였다. 이로써 1947년 말엽 국내 정국의 추이와 이 의미도 파악해 보았다.

목차

Ⅰ. 머리말
 Ⅱ. 문제의 발단
 Ⅲ. 논쟁이 진행되는 과정
 Ⅳ. 맺음말
 참고문헌
 국문요약
 Abstract

저자정보

  • 김인식 Kim, In-sik. 중앙대학교 교양학부대학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9,4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