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디오니소스적 세계관과 공동체의 가능성 ― 니체와 마페졸리를 중심으로

원문정보

The Dionysian World-view and the Possibility of Community ― In the Case of Nietzsche and Maffesoli

서광열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paper is focused on the possibility of communal life in relation with "the Dionysian" that is commonly inherent in the thought of Friedrich Nietzsche and Michel Maffesoli. Both thinkers noted the immoral lifestyle as an alternative to modernity. If Nietzsche found the Dionysian elements in the Dionysian festivals and tragedies in the age of ancient Greek, Maffesoli is searching for the Dionysian in the everyday life that is displayed "here and now". If Nietzsche saw the vivid image of Dionysos on the stage in "Theater of Dionysos", Maffesoli is willing to discover the Dionysian in the midst of present life, averting his eyes from the stage. In Chapter 2, I willl consider the features of the Dionysian in commonly inherent in Nietzsche and Maffesoli. The central theme of Chapter 3 is the natures of the Dionysian culture. Here, I will investigate the cultural features of the tragedy, festival, play, etc. in the perspective of life. In Chapter 4, I will consider the possibility of a Dionysian lifestyle found in the contemporary life. Here, the concept of 'tribe' and 'everyday life' of Maffesoli is discussed in relation to Nietzsche’s thought. A Comparative Study of Nietzsche and Maffesoli will help to broaden the horizons and possibilities of communal life in 21st century.

한국어

본 논문은 독일의 철학자 프리드리히 니체와 프랑스의 사회학자 미셸 마페졸리의 사유에 공통적으로 내재된 “디오니소스적인 것”을 중심으로 공동체적 삶의 가능성을 해석한다. 두 사람은 근대성에 대한 대안으로 비도덕적인 삶의 방식에 주목하였는데, 니체가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축제와 비극 공연에서 디오니소스적인 요소를 발견했다면, 마페졸리는 “지금 여기”에서 전개되는 일상의 삶에서 디오니소스적인 것을 찾고자 하였다. 니체가 비극 무대 위에서 살아 움직이는 디오니소스를 보았다면, 마페졸리는 무대 위에서 시선을 돌려 ‘목전의’ 삶에서 디오니소스를 발견하고자 했던 것이다. 본 논문의 2장에서는 니체와 마페졸리의 사유에 내재된 “디오니소스적인 것”의 특성에 대해 살펴볼 것이다. 3장에서는 디오니소스적인 문화의 성격을 중심주제로 삼는다. 니체가 강조한 비극과 축제, 놀이 등의 요소가 공동체적 삶과 갖는 관련성에 대해서도 살펴볼 것이다. 본론의 마지막인 4장에서는 현대적 삶에서 발견되는 디오니소스적 삶의 가능성에 대해 다룬다. 여기서는 마페졸리의 ‘부족’과 ‘일상’의 개념이 니체와의 연관 하에서 논의될 것이다. 니체와 마페졸리 두 사상가의 비교연구는 21세기의 공동체적인 삶의 가능성과 지평을 넓히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

목차

Abstract
 1. 서론
 2. 디오니소스적 세계관
  가. 디오니소스적 삶의 비도덕성과 광기
  나. 디오니소스적 합일
  다. 공동체의 강조
 3. 디오니소스적 공동체 문화
  가. 비극과 노마디즘
  나. 축제의 사회성
  다. 놀이와 긍정
 4. 현대사회와 공동체적 삶
  가. 신화적 삶의 가능성
  나. 자연적 역동성의 회복
  다. ‘부족’의 부활
 5. 결론
 참고문헌
 요약문

저자정보

  • 서광열 SEO Kwang-Yul. 경희대학교 철학과 BK21 플러스 <동서양 과학문화에 대한 철학적 성찰> 학술연구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7,2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