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특집논문 : 동아시아 문화의 전승과 지의 교류 - 동아시아 신화의 문화적 교차와 전망

일본 시코쿠(四国)지역의 고대한국계 신사(사원)와 전승

원문정보

A Study of the Ancient Korean Shrines and Temples in Shikoku, Japan

노성환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study is about the shrines and temples that related with the ancient Korea in Shikoku, Japan. It may be summarized as follows. Firstly, Goguryeo immigrants were very few in the fact that there was no Goguryeo related shrines in Shikoku. Secondly, the Shrines, built by the ancient Korean immigrants, were located at the Dokushima seaside, northeast part of the Shikoku. It reveals that they were not the immigrants who directly moved from the Korea, but they were re-settlers from the Kansai region, by the environmental circumstances. Thirdly, Gaya shrines can be found in use of Gaya’s word such as ‘mima’ and ‘Gara’. Fourthly, Baekje temples were originated from the Japanese wealthy families those who had accept the Baekje religion, and Baekje immigrants those who were used it as a tool to raise their prestige. Fifthly, Shilla shrines were originated from the Shilla immigrants, Wonsungsa(園城 寺)’s monk, and Minamoto Yoshimitsu’s descendants. Lastly, Shilla shrines had a strong tendency to relating with the Susano, Japanese God. As a result, Susano had been misunderstood with the Shilla Myungsin and Shilla God.

한국어

본고는 시코쿠에 있어서 고대한국과 관련된 신사와 사원을 살펴본 것이다. 그 결과 다음과 같은 몇 가지 특징을 찾아낼 수 있었다. 첫째, 고구려계통의 신사가 전혀 보이지 않아 시코쿠에 고구려계 이주인들의 정착이 매우 적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둘째, 고대한국계 이주인들이 세운 신사는 시코쿠의 북동쪽 도쿠시마의 해안에 집중되어있었다. 이 점은 고대한국인들이 직접 이곳에 이주 하여 정착한 것이 아니라 일단 관서지역으로 진출했다가 사정이 여의치 않아 시코쿠에 자리 잡았음을 나타내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셋째, 가야계로 추정되는 신사는 가야를 나타내는 「미마」 또는 「가라(韓)」라는 말이 인명 또는 신사에 사용되어 흔적을 남기고 있으며, 넷째, 백제계의 경우 백제계 이주인들이 세우는 것과 지역의 호족이 관서에 정착한 백제의 신앙을 수용한 것이 있으며, 사원은 백제인들이 직접 관여했다기 보다는 자신들의 권위를 높이기 위해 사용한 결과 이었다. 다섯째, 신라신사에는 한 가지 계통만 있는 것이 아니라 그 안에는 신라계 이주인에 의한 것, 원성사(園城寺=三井寺=圓珍)계 승려에 의한 것, 미나모토 요시미쓰의 후손들에 의한 것의 3가지 유형이 있다는 점이다. 여섯째는, 신라신 사의 제신은 일본 신 스사노오와 결합하는 경향이 강하여 스사노오가 신라명신 과 신라인의 시조신으로 혼돈되는 경우도 적지 않다는 점 등도 지적할 수 있다

일본어

本稿は四国における古代韓国と関連のある神社と寺院を考察したものである。その 結果、次のような幾つかの特徴を見い出すことができた。一番目, 高句麗系の神社が全 く見えない。それは四国に高句麗系の移住民の定着が殆んどなかったことを意味す る。二番目, 古代韓国系の移住民らが建てた神社は四国の北東、特に徳島の海岸地域に 集中されている。これは古代韓国人たちが直接ここに移住し、定着したことではな く、まず関西地域に進出したがうまく行かず四国に根を下ろしたことを示す。三番目, 加耶系に推定される神社は「ミマ」、「カラ(韓)」という言葉が人名や神社名に使われて いることである。四番目, 百済系神社は二つ類型があって一つは百済系の人たちが作っ たこと、もう一つは地域の豪族が関西にある百済信仰をうけいれたことである。寺院 に場合は百済と関係なく寺の権威を高めるために利用した結果であった。五番目, 新羅 系神社には新羅系移住民によるもの、園城寺(三井寺=圓珍)系の僧侶によるもの、源義 光の子孫によるものの三つのタイプがある。六番目, 新羅神社の祭神は日本の神須佐之 男と習合する傾向が強く新羅明神と源義光と混同されることも少なくないと言うこと が指摘される。

목차

<要旨>
 Ⅰ. 서론
 Ⅱ. 가야계로 추정되는 신사
 Ⅲ. 백제에 뿌리를 둔 사원과 신사
 Ⅳ. 사원과 지역을 수호하는 신라신사
 Ⅴ. 결론
 參考文獻
 <要旨>

저자정보

  • 노성환 울산대학교 일본어일본학과 교수, 일본민속학 전공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1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