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공중의 환경위험이슈에 대한 커뮤니케이션 행동 연구 : 지구온난화 쟁점(상황)을 중심으로

원문정보

A Study of Communication Behavior on Public’s Environmental Risk : Focused on Global Warming

송해룡, 김원제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communication behavior on public’s environmental risk focused on global warming. The results were as follows. First of all, public’s involvement influenced positively on information processing and information seeking behavior about global warming. And public’s problem recognition about global warming influenced positively on information processing behavior about global warming. but public’s problem recognition about global warming influenced not significantly on information seeking behavior about global warming. The study results also indicated that two variable, involvement and problem recognition, can explain public’s communication behavior. And this study found that public’s involvement about global warming is a core concept to improve public’s communication behavior.

한국어

본 연구는 상황이론을 적용하여 환경위험문제 중 지구온난화를 공중의 쟁점 또는 상황으 로 설정하고, 공중의 커뮤니케이션 행동을 살펴보았다. 주요 결과를 정리하면, 우선 공중의 관여인식이 커뮤니케이션 행동인 정보처리행동에 미치는 효과를 검증한 결과, 관여인식은 정 보처리행동에 정적 영향을 미쳐 공중이 지구온난화라는 환경위험문제에 대해 관심이 있고, 자신에게 중요한 이슈라고 인식할수록 지구온난화와 관련된 정보에 대해 주의를 기울이는 정 보처리행동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공중의 관여인식이 정보추구행동에 미치는 효 과를 검증한 결과, 관여인식은 정보추구행동에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공중이 지 구온난화라는 환경위험문제에 대해 관심이 있고, 중요한 이슈라고 인식할수록 정보를 의도적 으로 찾는 정보추구행동도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제인식이 커뮤니케이션 행동에 미치 는 효과를 검증한 결과, 문제인식은 정보추구행동에는 유의한 영향을 미치지 못하였으나, 정 보처리행동에는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공중이 지구온난화라는 환경위험문제를 심각하고 중요한 이슈라고 인식할수록 정보처리행동을 적극적으로 수행하는 것으로 나타났 다. 이로써 지구온난화라는 환경위험이슈에 대해 공중의 커뮤니케이션 행동을 증진하기 위해서는 관여인식과 문제인식을 고양할 필요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목차

요약
 1. 서론
 2. 문헌검토
  1) 환경위험과 지구온난화
  2) 상황이론
 3. 연구방법
  1) 연구가설
  2) 조사대상
  3) 측정도구
  4) 자료처리
 4. 연구결과
  1) 타당도 검증
  2) 기술통계
  3) 상관관계
  4) 가설검증
 5. 논의 및 결론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송해룡 Hae-Ryong Song. 성균관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
  • 김원제 Won-Je Kim. 성균관대학교 겸임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8,1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