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佔畢齋集』의 板本계통 硏究

원문정보

A Study on a Collectin of Works by Instructor, JEOMPIL-JAE(佔畢齋)

『점필재집』의 판본계통 연구

서강선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Until now is no correct bibliographical introduction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It is because there is no authentic edition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Scholars made mistakes by quoting the various errors on the existing editions of the Jeompilae’s Writings. As the eighth edition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is published, the orders of his poetry and essays on the existing seven editions have changed, and “Ijonrok” has been added. Over six hundreds poetry was added and many words on the poetry were changed with the adding of “Ijonrok.” Many different versions of the writings were discovered. It is necessary to collect all the different editions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investigate how the differences among the different editions were created, make pedigree of the editions, remove the errors on the editions, and then provide correct information to the scholars. The goal of this thesis is to show how the different editions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have been made, through the study on the prefaces of all the editions. There is no authentic edition of The Complete Collection Jeompiljae’s Writings. Therefore, making of its authentic version is the first job to be done. In that purpose we need to recover all the segments of the 1520 edition, which are scattered all over Korea. The twenty on volumes found in Japan also should be investigated. These volumes seem to be from the first edition of The Complete Collection of Jeompiljae’s Writings.

한국어

『佔畢齋集』은 저본에 대한 여러 해제의 오류로 인하여 연구자들에게 잘못된 정보를 제공하고, 연구자들은 그 정보를 그대로 인용하는 오류를 반복하고 있다.『佔畢齋集』이 4간 5후쇄 되면 서 현존하는 8종의 판본은 시집과 문집이 편차가 바뀌거나『彛尊錄』이 보유되거나 제외되었다. 또한 연 보와 유문이 보유되거나 다시 『彛尊錄』이 보유되면서 600여수의 詩가 산삭되었고, 많은 字句가 바뀌었다. 그리고 많은 異本을 산출하 였다. 『佔畢齋集』의 이러한 다양한 판본을 수집하여 各 판본의 변천과정을 조사하고, 계보 를 작성하여 『佔畢齋集』의 정확한 정보를 제공한다면 해제에 대한 오류는 없을 것이다. 『佔畢齋集』은 善本이 존재하지 않는다. 무엇보다도 선본을 확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선 전국에 산재해 있는 1520년 경진본을 모아 『회당고』까지 편재되어있는 완 벽한 1520년 경진본을 복원하는 것이고, 나아가 일본에 존재하는 『점필재집』抄本으로 의심가는 『점필재집』21책을 입수하여 최초의 『점필재집』을 밝히는 것이 급선무라고 하 겠다.

목차

<초록>
 
 1. 서론
 2. 각 판본의 대비
  2.1 『佔畢齋集』과 『悔堂稿』의 관계
  2.2 경진본과 회당고의 판심대비
  2.3 경진본과 기축본, 보유후쇄된 기유본의 대비
  2.4 1869년 己巳本과 보유 後刷本의 대비
 3. 『점필재집』의 판본계통과 선본 설정
 4. 결론
 <참고문헌>

저자정보

  • 서강선 Seo, Kang-Seon. 부산대학교 점필재연구소 전임연구원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함께 이용한 논문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7,2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