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미술치료사의 자의식과 자기효능감에 관한 연구

원문정보

A Study on Art Therapists' Self-Consciousness and Self-Efficacy

김채연, 최외선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whether therapists self-consciousness correlates with their self-efficacy and whether their working experience has something to do with the possible correlation. For this, 210 therapists who have more than three-year career and have been performing more than 10 cases of art therapy in the field were selected to analyze data. As for the measuring scale, only general matters, career questionnaire, self-consciousness questionnaire and consultant self-efficacy questionnaire were used. SPSS 19.0 program was used to perform reliability analysis, frequency analysis, one-way ANOVA and Scheffe test and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 for post hoc test. The finding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self-consciousness showed a significant difference according to certificate, working years, number of therapy cases and frequency of individual analysis among art therapist's careers. Second, there was a significant difference in self-efficacy according to certificate, working years, number of therapy cases, number of therapy sessions, number of supervision and number of individual analysis among art therapist's careers. Third, public self-consciousness and social anxiety among the subfactors of self- consciousness has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 with self-efficacy. The findings suggest that based on art therapist's self-consciousness and self-understanding, they manage and utilize themselves very well as a therapeutic instrument in the art therapy field, who can have qualification as a competent art therapist.

한국어

본 연구의 목적은 미술치료사들을 대상으로 경력에 따라 자의식과 자기효능감이 차이가 있는지 알아보고, 나아가 자의식과 치료사 자기효능감이 어떠한 관계가 있는지 알아보는데 그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미술치료 현장에서 3년 이상의 경력과 10사례이상 미술치료를 실시하고 있는 치료사 210명을 대상으로 자료를 분석하였다. 측정도구는 미술치료사의 일반 적 사항과 경력 질문지, 자의식 질문지, 상담자 자기효능감 질문지를 사용하여 측정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 19.0 program를 사용하여 신뢰도 분석과 빈도분석, 독립표본 t-test, 일원변량분석과 사후검증으로 Scheffe test, Pearson의 적률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 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미술치료사의 경력 중 자격증, 치료경력, 치료사례 수, 개인분 석 횟수에 따라 자의식에 유의한 차이가 있다. 둘째, 미술치료사의 경력 중 자격증, 치료경 력, 치료사례 수, 치료회기 수, 수퍼비전 횟수, 개인분석 횟수에 따라 자기효능감은 유의한 차이가 있다. 셋째, 자의식의 하위요인 중 공적자의식과 사회적 불안은 자기효능감과 유의 한 정적상관이 있다. 이러한 결과는 앞으로 미술치료사들이 자기 자신을 인식하고 이해한 것을 바탕으로 미술치료 현장에서 자신을 치료적 도구로서 잘 관리하고 활용하여 유능한 미술치료사로서의 자격을 갖출 수 있음을 시사한다.

목차

요약
 Ⅰ. 서론
  1. 연구의 필요성
  2. 연구목적
 Ⅱ. 연구방법
  1. 연구대상
  2. 연구절차
  3. 연구도구
  4. 분석방법
 Ⅲ. 연구결과
  1. 미술치료사의 경력에 따른 자의식의 차이
  2. 미술치료사의 경력에 따른 자기효능감의 차이
  3. 미술치료사의 자의식과 자기효능감의 관계
 Ⅳ. 논의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김채연 Kim, Chae Yeon. 영남대학교 미술치료학과 박사수료
  • 최외선 Choi, Wae Sun. 영남대학교 명예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1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