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엠페도클레스와 콰인

원문정보

Empedocles and Quine

김명석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Naturalism claims that epistemology is not an a priori theory but a chapter of psychology or of natural science. In particular, Quine in “Epistemology Naturalized”(1968) points that foundationalist program of modern epistemology cannot be successful, instead proposes new program as an alternative which does not study evidential relations between sensory input and cognitive output, but causal relations between them. The first form of naturalistic theory of knowledge can be found in Empedocles’ Fragments. The paper focuses on explaining and explicating Empedocles’ cognitive science with wishing better understanding about Quine’s naturalized epistemology. We are to find how much similar two cognitive sciences are in their underlying paradigms.


한국어

자연주의는 인식론이 선험적 이론이 아니라, 자연과학 또는 심리학의 한 부분일 것을 요구한다. 특히 콰인은 자연화된 인식론(1968)에서, 근대 인식론의 기초주의적 프로그램이 성공할 수 없음을 지적하고, 그 대안으로서 감각적 입력과 인지적 출력 사이의 인과적 관계를 탐구하는 새로운 프로그램을 제시했다. 자연주의 인식론의 첫 형태는 엠페도클레스의 이론에서 찾아 볼 수 있는데, 이 글은 콰인의 인식론에 대한 보다 나은 이해를 희망하며, 엠페도클레스의 인지과학을 해명 및 해설하는 데 집중하였다.
엠페도클레스의 방출이론에서, 인식과정에 대한 설명은 매우 간단하다. 인식대상으로부터 물질적 분말이 방출되고, 그 방출물들은 감각기관의 구멍 속으로 유입된다. 방출물이 구멍에 들어맞을 경우 지각이 성립되고, 육체 속으로 들어온 방출물이 혈액 속의 원소 배합을 변경시킬 때, 사고의 변화가 야기된다.
한편 콰인은 ‘방출물’ 대신, ‘자극’ 또는 ‘신경유입’을 외부세계에 관한 정보의 원천으로 간주했는데, 그의 자연화된 인식론의 기본적인 패러다임은 엠페도클레스의 방출이론과 매우 흡사하다.

목차

요약문
 1. 들어가는 말
 2. 엠페도클레스의 영혼론
  가. 영혼: 생각의 장소
  나. 로고스로서 영혼
  다. 영혼과 혈액
 3. 엠페도클레스의 ‘방출물’
  가. 유로써 유를
  나. 방출이론
 4. 엠페도클레스 이후
 5. 콰인의 ‘신경유입’
  가. 규범적 인식론에서 인과적 인식론으로
  나. 자연화된 인식론의 증거 : 신경유입
  다. 왜 신경유입인가?
  라. 인식론적 이유 vs. 실용주의적 방편
 6. 나오는 말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김명석 Kim, Myeongseok. 경북대학교 철학과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6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