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타카하시 토오루(高橋亨)의 皇道儒學 ― 李滉, 高橋亨, 朴鍾鴻의 朱子性理學과 중앙집권·국가주의 비판

원문정보

Takahashi Toohru's Imperial Confucianism ― A critique on Zhu Xi's Neo-Confucianism, centralism and nationalism by Yi Hwang, Takahashi Toohru and Park Jong-hong

타카하시 토오루(高橋亨)의 황도유학 ― 이황, 고교형, 박종홍의 주자성리학과 중앙집권·국가주의 비판

권인호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Between Korea and Japan, there are exchange of culture and thought, wars of aggression, occupation period and neighborly relations. Takahashi Toohru(高橋亨, 1878-1967) was one of the most important person among Japanese scholars who influenced on studying on modern and contemporary Korean culture and thought. Takahashi visited Korea in 1903 and returned to Japan in 1945. His studies and works, for living in Korea, were severe effect on Korean textbooks, scholars and their writings afterward. Takahashi, as a government-patronized scholar of the colonial Japanese government was awarded a medal for studying on Confucianism in Joseon and he advanced a theory of 'Imperial Confucianism(Hwangdo Confuciansm 皇道儒學)'. With this theory that based on the ideology of 'Oneness of Japan and Joseon(日鮮同祖論)', he made Korean people, not only Japanese, 'subjects of the empire'. In the history of Korean philosophy, Yi Hwang(李滉, 1501-1570) and Yi Yi(李珥, 1536-1584) are representative person as scholars of Confucianism in Joseon. They are called as 'the scholars of Neo-Confucianism of Chung-tzu' learning'. Their studies and thoughts about Neo-Confucianism have played important roles in keeping the political system of nationalism recently. Those continued the arbitrary rule that contained the thought of Japanese emperor as an patriarch of Confucianism system in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Takahashi described the philosophy in Joseon dynasty as Yi Hwang and Yi Yi's Neo-Confucianism like 'Four-Seven debate(四七論辨)'. Korean philosophers and historians like Park Jong-hong and Lee Byeong-do, who followed Takahashi, became his parrots. And then, they compiled textbooks and educated their pupils in accordance with Takahashi's thoughts. Philosophy is 'the essence of the spirit of the times'. So we should criticize the distorted spirit of the times based on roots of distorted reality.

한국어

한국과 일본은 인접국가로서 문화사상적 교류와 침략전쟁이나 강점 및 선린우호를 공유하고 있다. 한국의 근현대사에서 문화사상 연구와 교류에 큰 영향을 제공한 일본의 학자 가운데 타카하시 토오루(高橋亨, 1878-1967)가 있다. 타카하시는 1903년에 한국에 건너와 중학교 교사에서 대학 교수 등을 그만두고 1945년 일본으로 건너갔다. 그가 한국에 거주하며 일제강점기 전체시기에 행한 연구와 작업들이 후일 한국의 학교와 교과서, 우리 학자와 저술 등에 지독한 훈습이 배이게 하였다. 타카하시는 일제말기에 총독부 어용학자로서 조선유학연구의 공로로 훈장을 받고 이른바 ‘황도유학’ 주창한 당사자였다. 그는 이를 통해 일본 신민뿐만 아니라 식민지 조선 민족도 이른바 ‘일선동조론’에 바탕하여 ‘황국의 신민(국민)’으로 만들어 갔다. 한국철학사에서 유학사상의 대표적 인물로 조선시대 이황(1501-1570)과 이이(1536-1584)를 일컫는다. 이들을 일반적으로 ‘정주성리학자’로 지칭한다. 이들의 사상체계는 최근까지 조선조의 국가철학인 성리학에 부응하는 학문연구와 국가주의 이데올로기의 정치질서를 온존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하였다. 그것은 일제 강점기에도 유교적 가부장제 질서 속의 일왕(천황)이 ‘일군만민’이란 전제정치를 지속하게 하였다. 이황과 이이의 학문사상은 유교적 사회질서와 중앙집권적 국가주의의 정치체제로 전화될 수 있는 요인을 만들었기 때문이다. 타카하시는 조선조의 철학사상을 이황과 이이 중심의 ‘사칠논변’ 등의 성리학으로 파악하여 전개하였다. 그를 답습한 박종홍과 이병도를 비롯한 한국의 철학자와 역사학자들은 타카하시의 앵무새가 되었고 교과서를 편찬하고 그 제자들을 그렇게 교육하였다. 철학은 ‘시대정신의 정화’다. 그렇기 때문에 왜곡된 현실의 뿌리에 도사린 굴절된 시대정신을 비판하여야 한다. 그 구제적인 핵심은 한국 전통사상에 대한 박종홍의 인식태도, 특히 퇴계철학에 대한 그의 논의에서 출발한다고 보았다.

목차

요약문
 1. 서론
 2. 皇道儒學과 皇國臣民化
 3. 주자성리학의 시대상황과 이황·타카하시·박종홍의 ‘四七論辨’
 4. 주자성리학과 敎育勅語· 國民敎育憲章의 중앙집권·국가주의 비판
 5. 결론 및 남는 과제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권인호 Kwon, In-ho. 대진대학교 철학과 교수.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1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