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이정(二程)의 수양론과 경 사상의 체계화

원문정보

A Study on two chese philosopers(Cheng Ming-Tao and Cheng Yi-Chuan mental-cultivation and the system of mindfulness

김수청

대동철학회 대동철학 제31집 2005.09 pp.207-225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an inquiry into the theory of cultivation and the thought of mindfulness(敬 思想) ) through the analysis of Sung(宋) Neo-Confucian philosophy. This study intended to investigate the theory on the cultivation of moral character in the Neo-Confucian philosophy of Sung dynasty. As a result, the theory on the cultivation of moral character was the thought of mindfulness. This study intended to investigate the theory on the cultivation of moral character in the Neo-Confucian philosophy of Sung dynasty. As a result, the theory on the cultivation of moral character was the thought of mindfulness. The conservative philosophers who asserted cultivation of morality maintained that ethical morals were the objective laws of Nature (天理) with which everyone was endowed. Benevolence(仁)) is the major Confucian virtue. For the Neo-Confucians, benevolence is the altruistic principle in the nature, reflected among the passions by the feeling of sympathy at another's misfortune. According to Yi-ch'uan, who defines it more clearly than his brother, to be benevolence is to regard oneself and another as one and not two, to be disinterested and not selfish. By identifying it with principle, which is necessarily changeless, Yi-ch'uan commits himself to holding that thoughts, passions and intentions do not belong to the mind, which is the substance underlying them. The only kind of activity which he can ascribe to mind is the direct insight into principles which in the sage is immediate and in the ordinary man generally follows but is distinct from a process of thought.

한국어

송대 신유학자들은 새로운 우주론을 토대로 유학 부흥운동을 일으켜 새로운 유학체계를 세웠다. 이것이 주돈이로부터 시작되는 이른바 북송5자에 이어 주희에 의한 송대 신유학이다.이정(程顥와 程)에 이르러서는 앞에서 이루어 놓은 형이상학적 이론의 결실을 최대한 활용하면서, 그것을 토대로 인성과 수양의 문제를 이론적으로 규명해 나간다. 이러한 학문적 활동에 있어서는 두 사람 각각의 개성이 그대로 반영된다.정호의 학문은 직관적이고 종합적이며 혼연일체성이 강하다. 반면 정이의 학문은 분석적이면서도 논리적이어서 엄밀한 체계를 바탕으로 하고 있다. 정호가 깨달은 자로서 초경험적인 상상력 직관력을 발휘하고자 했다면, 정이는 일상인의 평범한 시각으로 사물과 현상을 보려고 한다. 이것은 두 사람의 기상과 성품의 차이가 학술 사상에도 그대로 반영됨을 보여 주는 예이다. 정호는 성품이 관화하고 기상이 원대하였고, 따라서 사상 역시 혼연일체적이어서, 우주적 생명의 이치인 ‘생리(生理)’와 사랑의 이치인 ‘인리(仁理)’를 강조하였다. 그러나 정이는 기질이 강건근엄하고 세밀하여 리의 분석에 치중하여 궁리학에 몰두하였다. 따라서, 모든 문제에 대해 항상 정밀하고 세심하게 관찰하여 몸소 체험할 것을 강조하였다.정호와 정이의 철학적 견해 차이는 리기론과 인성론에서도 그대로 나타난다. 리기론에서 정호는 ‘불상잡(不相離)’을 강조한 반면 정이는 ‘불상리(不相雜)’를 강조했다. 그리고 인성론에서는 정호가 성즉기를 주장한 반면 정이는 성즉리를 주장하였다. 이 글은 각자 상이한 철학적 기반 위에 확립된 그들의 인성론과 수양론을 경 사상과 연관하여 검토하고자 한다.

목차

요약문
 1. 머리말
 2. 이정 철학의 성격
 3. 정호의 인성론과 수양론
  가. 정호의 인성론
  나. 정호의 수양론
 4. 정이의 인성론과 경 사상
  가. 정이의 인성론
  나. 정이의 경 사상
 5. 결론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김수청 Kim, Su-Cheong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5,4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