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rticle

논문검색

도덕적 사실은 도덕 관찰의 인과적 전제인가?

원문정보

Moral Facts as causal preconditions of moral observations?

조현아

대동철학회 대동철학 제21집 2003.06 pp.71-95
피인용수 : 0(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초록

영어

This paper deals with moral realists' opposing arguments against Gilbert Harman's moral anti-realism. Harman asserts that we do not need to concede the existences of moral facts in order to explain 'moral observation'. According to Harman, because we can explain moral judgments or moral beliefs of someone who experiences moral observations on the basis of his psychological background or his socialization process, the moral realists' efforts which would rely on moral facts is in the wrong way. The realists try to refute Harman's anti-realism like this way:
First, we can explain ordinary moral experiences (i.e., moral observation) by affirming moral realities which are reported by moral observations. Second, although it is unclear whether moral facts have to explain nonmoral facts in order to defend moral realism, there are sufficient reasons for us to believe that moral facts can explain nonmoral facts.
But, many moral philosophers doubt whether these efforts of moral realists completely overcame Harman's moral anti-realism or not. They said that moral realism needs to argue about not only the causes which brings about metaphysical idea of moral causality but causal relations of moral fact with moral observation. Besides, those who criticise moral realism asserts that moral realism have to give up the mention of the subjects in moral ontology and in moral causation theory because it is difficult and even impossible for us to discuss moral ontological concepts (e.g., moral aspects, properties, facts) as realities.
It seems to be meaningful that moral realism confirms the metaphysical status of moral realities and its recognizability through arguments regarding moral ontology. That status had been degraded by early metaethics theorists. But in spite of the moral realists' efforts, there are subject to criticism. I think the key weakness of moral realism is that it has not an exhaustive discussion about the very idea of moral causality which is central to moral ontology in moral realism. Moral realism needs to devote itself to moral causality.

한국어

이 논문은 우리가 도덕 관찰을 설명하기 위해 도덕 사실의 존재를 상정할 필요가 없다는 길버트 하만의 주장에 대한 도덕 실재론자들의 반론을 검토한 글이다. 하만은 도덕의 경우에는 과학의 경우와 달리, 도덕 관찰을 하는 사람의 심리적 배경 및 사회화 과정에 의해서 그 사람의 도덕 판단을 설명할 수 있기 때문에, 도덕 사실에 호소하는 모든 도덕 실재론의 시도는 틀렸다고 주장한다. 이에 대하여 도덕 실재론자들은 도덕 사실들이 도덕적 확증을 위해 요구되는 설명적 역할을 할 수 있다고 반론을 제시한다. 하만의 반실재론에 맞서는 도덕 실재론자들의 주장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우리는 도덕 관찰이 보고하는 외부 세계의 도덕적 실체를 가정함으로써 도덕적 관찰이라는 일상적인 도덕적 경험을 최선으로 설명할 수 있다. 둘째, 우리가 도덕 사실이 비도덕 사실들을 설명할 수 있다고 믿을 만한 충분한 이유가 존재한다. 그러나 이러한 도덕 실재론자들의 노력이 하만 식의 도덕 반실재론을 완전히 극복하지 못했다는 주장들이 있는데, 주요 주장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첫째, 도덕 실재론은 도덕 사실이 도덕적 관찰을 일으키는 인과적 관계 뿐 아니라 인과성이라는 형이상학적 개념을 유발시키는 원인에 대하여 보다 본격적인 논의를 할 필요가 있다. 둘째, 도덕적 측면, 속성, 사실 등을 실체로서 가정하는 도덕 인과론 논의는 애초부터 성립되기 어려운 주제이기 때문에, 메타윤리학적 담론에서 도덕 존재론, 도덕 인과론에 대한 논의를 중단해야 한다.도덕 실재론의 가장 큰 의의는 그간 메타윤리학에서 논의의 맥락을 떠난 것으로 치부되어 온 도덕 존재론의 영역을 그 중심주제로 끌어들임으로써 새로운 메타윤리학의 영역을 개척하고자 한 데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도덕 실재론의 주장이 보다 강력하게 설득력을 갖지 못하는 것은, 도덕 실재론이 그 존재론의 핵심이 되고 있는 도덕 인과성 개념 자체에 대한 보다 적극적이고도 철저한 논의를 하지 않은 데에 있다. 도덕 실재론자들은 도덕 사실이 어떻게 도덕 관찰을 일으키는지, 또 우리가 그 방식을 어떻게 이해할 수 있는지 등에 관하여 보다 본격적인 논의를 할 필요가 있다.

목차

요약문
 1. 들어가며
 2. 도덕 인과론에 대한 문제제기 : 하만의 도덕 반실재론
 3. 도덕 실재론자들의 도덕 인과론 논의
  가. 일상적인 도덕적 경험에 의거한 설명 : 워너, 스터젼, 랠튼
  나. 도덕 사실의 설명적 능력에 의거한 설명 : 브링크
 4. 도덕 실재론의 도덕 인과론에 대한 비판적 논의
  가. 도덕 실재론의 하만 비판이 갖는 한계
  나. 도덕 인과론 무용론
 5. 맺으며
 참고문헌
 Abstract

저자정보

  • 조현아 CHO, Hyeon-A. 서울대학교 국민윤리교육과 강사.

참고문헌

자료제공 : 네이버학술정보

    ※ 기관로그인 시 무료 이용이 가능합니다.

    • 6,300원

    0개의 논문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